日本語英語韓国語中文簡体中文繁体
産業遺産観光
西上州エリアマップ
群馬ディスティネーションキャンペーン
あんなか観光ガイド
富岡製糸場 世界遺産推進ホームページ
富岡製糸場を愛する会
鉄道遺産群を愛する会
西上州での交通手段
日本観光協会

 

니시죠슈에 점재하는 비단 산업 유산(세계유산 유네스코 잠정 리스트 등록유산 [토미오카 제사장과 비단 산업 유산)은, 그 산업유산이라고 하는 성질상, 사전에 역사적 배경과 각 유산의 용도, 유래를 알고나서 견학하는 것이, 그 가치와 중요성을 이해할 수 있겠지요.
예비지식을 가지고서 하는 여행은 그 깊이도 즐거움도 한단계 더 높아질 것입니다.
西上州観光をより楽しむために知っておきたい絹産業遺産群
西上州と絹産業遺産群

ポール・ブリューナ等フランス人技師たち니시죠슈는 개국후의 식산흥업 정책으로 해외 수출이 기대되었던 비단(생실) 산업 근대화의 최전선이 되었던 지역입니다.
당시, 일본의 생실은 인력을 사용하는 종래의 생산방식 그대로 유지하여, 프랑스나 이탈리아 같은 여러나라에 비해 품질이 크게 떨어졌습니다.

일본제 생실은 세계 시장에서 [삼류]라는 이름표가 붙어있었습니다.

정부는 이미 에도시대부터 양잠, 제사업이 발달되어있던 니시죠슈의 토미오카 지역에 생실의 품질향상과 제사 기술자의 양성을 목적으로, 제사 선진국이었던 프랑스의 기계와 기술자를 받아들여 국가가 직접 운영하는 공장을 건설하였습니다.

때는 1873년입니다. 이것이 제사장의 시작입니다.
그리고 토미오카 제사장의 가동 이후, 일본제 생실의 품질이 개선되어 세계 시장에서도 [MADE IN JAPAN]의 생실이 인정받게 되고, 더욱 양잠과 제사업이 발전하게 됩니다.

めがね橋、荒船風穴、甘楽社小幡組倉庫の絹産業遺産群원래부터 양잠과 제사업이 발달되었던 니시죠슈에는 더욱 많은 제사 산업 관련 시설이 발생하고,

* 양잠기술 교육시설(1875년 타카야마샤 잠실 겸 안채 양잠시설
* 고치, 생실 운반시설(우스이토게 철도 시설:1893년메카네바시 다리・1911년마루야마 변전소
*누에의 알을 공급하는 농가, 누에의 알을 저온으로 보관 시설 후우케츠(1906년아라후네 후우케츠

기존의 방식으로 실을 생산하던 농가도 조합화되어 제사
・조합의 건물, 고치 및 생실의 보관 창고(1905년구 우스이샤 본사 사무소・1926年구 칸라샤 오바타구미 창고
등의 시설이 이곳 니시죠슈 지역에 점점 늘어났습니다.

니시죠슈에 남아 있는 실크로드의 자취를 여러분도 따라가 보십시오.

시설명
건립년
건설종별
타카야마샤 잠실 겸 안채 1875해 양잠시설
메가네바시 다리 1893해 우스이토게 철도 시설
마루야마 변전소 1911해 우스이 고개철도시설
아라후네 후우케츠 1906해 양잠시설
 

세계유산에 대해서는 이쪽의 링크집 「세계유산과는」을 봐 주십시오. →「세계유산과는」

日本の近代化に大きく貢献した富岡工女たち토미오카 제사장에는 전국의 사족 집안의 여성들이 모여 당시의 최첨단 실 생산기술을 배우고, 그 기술을 고향으로 가지고 가서 실 생산업의 지도자가 된 여성들도 많이 있습니다.

그 중 한명이 신슈 마츠시로에서 토미오카에 온, 사나다항 관리 집안 출신의「와다 에이」라고 하는 이름의 어린 여공이었습니다.

당시 17세의 에이 씨는 선발된 16명의 마츠시로의 여자들과 함께 토미오카에 와서, 토미오카 제사장에서 1873년~1874년까지 수행을 합니다. 그 후, 출신지인 마츠시로의 록코우샤라는 기계 제사장의 창업에 참가하고, 그 후에도 지도자로서 제사 기술 향상에 최선을 다합니다.

일본 제사업의 근대화가 여성의 손으로 이루어졌다는 것을 증명하는 무대가 바로 이곳 니시죠슈인 것입니다.

또한, 이 때에 에이 씨가 경험한 것이 [토미오카 일기]로 쓰여져 지금도 당시의 풍경을 간접 체험할 수 있습니다.